미디어에 비친 검정고시

귀하는 현재 읽기의 권한이 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귀하의 등급(정회원, 관리자, ...)에 따라 더 많은 권한이 부여될 수도 있습니다.

[글번호:63] "배움의 의지는 비장애인 못지 않아요"

  • 관리자
  • 12.22
  • 124

    뇌병변 2급(소아마비) 장애로 학업을 포기해야 했던 50대가 늦깎이 공부 끝에 고졸 검정고시에 최종 합격했다.

    4일 증평군에 따르면 평생학습관이 운영하는 검정고시반에서 공부한 김진섭씨(56)가 지난달 11일 치러진 고졸 검정고시에 합격했다.

    어릴 적부터 소아마비를 앓아온 김씨는 동갑내기 친구들보다 4년이 늦은 20세에 중학교를 졸업했고 고등학교는 진학하지 못했다.

    배우지 못한 한을 풀기 위해 2019년 평생학습관 검정고시반을 찾아 향학열을 불태웠고 26개월 만에 합격증을 손에 거머쥘 수 있었다.

    김씨는 "배움의 의지는 비장애인 못지 않았다"며 "평생학습관에서 학창시절에도 가지도 못했던 수학여행도 다녀오는 등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고 했다.

    이어 "합격증을 받으니 꽃길을 걷는 것 같다"며 "영상제작법을 배워 아름다운 영상을 주변인들에게 선물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평생학습관 관계자는 "늦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배움의 의지를 갖고 있는 수강생들이 많다"며 "이들의 열정에 조금이나마 힘이 되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증평군 평생학습관은 배움의 기회를 놓친 성인들을 대상으로 검정고시반을 매주 3회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21명이 응시해 초졸 1명·중졸 3명·고졸 6명과 과목에서 7명 등이 합격했다.

    합격자 중에는 군의 대표 인물인 조선시대 시인 백곡 김득신의 과거급제 나이인 59세 합격자가 3명이나 배출해 의미를 더했다.
     

    로그인하시면 댓글을 다실 수 있습니다.

    제목
    "배움의 의지는 비장애인 못지 않아요"
    학교 밖 청소년의 꿈과 제도적 차별
    이흥교 신임 소방청장, 검정고시 거쳐 소방수장까지
    전국 장애인 체전 영광의 얼굴 - 김범진, 수영 이어 육상 제패
    "군인 쌤 지도 아래 검정고시 통과"
    조현재 “검정고시 준비하면서 막노동…어려운 형편으로 정신 없었다”
    서울신문 ‘찰랑찰랑’ 작곡가 이호섭, 고려시가 연구로 문학박사 학위
    '학교 밖 청소년' 봉사접수 기피…권익위 "시스템 개선해야"
    2019년 제15회 대한민국청소년 박람회
    [차관칼럼] ‘총 같은 호통’ 대신 비빌 언덕을 : 파이낸셜 칼럼
    학교 밖 청소년 고민 털어 놓을 곳 없네
    익산시, 검정고시 응시자 버스·점심식사 지원
    모범생 딸의 '자퇴 선언', 속내 알고 나니 눈물이 핑 돌았다
    ‘9년전 문제아’가 문제아 돌보미로
    결혼이주여성 검정고시반···배움의 열기 가득
    [포토뉴스] 부산검정고시동문회 급식 봉사
    안양소년원, 검정고시 응시학생 격려 '사랑의 기증식'
    에듀윌, 법무부 보호관찰 청소년에 검정고시 수강권 350세트 기증
    대한인터넷신문협회, '2019 최우수전문의정상 및 최우수시•도정상' 후보 공모 창립 4주년 기념 포럼 '미세먼지, 국민건강을 위해서 무엇을 해야 하는가'
    경북도청소년진흥원, `경상북도 학습지원단` 위촉식 개최